제가 살고 있고 활동해 온 종로에서 노동당 국회의원 예비후보로 등록했습니다. 직업은 '종로구 지역활동가'입니다.


2011년 이웃들과 함께 주민 모임을 만들고 종로의 환경, 생태, 도시농업, 도시재생, 문화유산 보존, 문화, 보육 문제 등 삶과 밀접하게 닿아있는 문제들에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어 왔고 크고 작은 실질적인 변화에 기여해 왔습니다.


종로 예비후보 중에 유일하게 종로에서 꾸준히 삶의 가장 가까운 곁에서 활동해 온 후보가 됐습니다. 신문기사 검색을 해보시면 박근혜 악수 거부가 아니더라도 이러한 활동의 일부나마 그 꾸준함을 확인하실 수 있을 겁니다.


꽃샘추위가 찾아 온 3월 10일, '창신숭인 도시재생 지원센터' 맞은 편에서 종로 창신숭인동 유권자들께 인사드렸습니다. 때가 되면 돌아오는 선거 마다 수많은 후보들이 나눠주는 명함이 그저 귀찮을 수도 있을 텐데 많은 분들께서 인사에 답해주셨습니다. 종로는 예비후보만 15명입니다. 당내 공천이 끝나더라도 후보만 10명이 예상됩니다. 고마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명함을 드리자마자 먼저 2014년 박근혜 악수를 거부한 장본인이 아니냐며 반가워 하시는 분도 계셨습니다. 덕분인지 2시간도 되지 않는 사이에 500장의 명함이 창신숭인동 주민분들의 손에 들려 골목골목으로 펴져 나갔습니다.


"정치 1번지에서 삶의 1번지로"


낡은 정치의 1번지가 아니라 삶의 정치의 1번지로, 종로가 이 곳을 지키고 살아가는 분들의 삶의 정치가 살아 꿈틀대는 공간으로 되살아나도록 하겠습니다.


창신숭인 지역은 도심지의 도시재생에 있어서도 가장 먼저 시험대에 올려진 곳입니다. 낡아만 가는 집과 골목들, 그 틈에서 스며든 재개발의 상처들, 그리고 다시 삶을 지지응원하는 새로운 바람의 신호들, .. 거기에 더해 삶의 정치를 시작하겠습니다. 삶의 1번지를 만들겠습니다.


예비후보로서 골목골목을 찾아다니겠습니다. 함께 해주실 분들은 언제든지 두드려주세요. 삶의 1번지를 함께 만들어가고 싶습니다.


노동당 종로 국회의원 예비후보 김한울입니다.


고맙습니다.











  1. 바야바야바 2016.03.11 17:22

    고생하시고,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누나 악수 거부하실땐 정말 사이다였어요.

    • 김 한울 2016.03.17 22:07 신고

      고맙습니다. 뒤늦게 말씀 확인했습니다. 사이다 만큼 시원한 정치 보여드리고 싶습니다.

  2. 2016.03.12 03:47

    비밀댓글입니다

  3. 산야신 2016.03.12 15:09

    승리하세요.
    그리고 모두가 함께 잘 사는 사회를 만드세요.
    불평불만 없이 노력하는 만큼 댓가가 돌아가는 그러한 사회를 만드세요.

    • 김 한울 2016.03.17 22:11 신고

      '복지가 좋아지면 누가 일하나'라는 말을 많이 듣습니다.
      '일 한 만큼의 대가도 받지 못한다면 누가 일하나'가 정확한 표현이라 생각합니다.
      힘 모아주시면 꼭 함께 이루겠습니다.

  4. 고고 2016.03.31 01:20

    빨강색의 주인....노동당 응원합니다....

    • 김 한울 2016.04.01 14:20 신고

      실제로 인사를 드리면서 가장 자주 받는 질문 중 하나입니다. '왜 빨간색으로 했나'물으시면 노동당이 빨간색을 먼저 쓰고 있었다 말씀드리면 고개를 크게 끄덕이십니다.
      그리고 다음으로 많이 듣는 말씀은 노동당이 국회에 들어가야 하는데 유권자들이 현명한 판단을 했으면 좋겠다는 말씀입니다. 지금까지와는 다르게 투표해서 지금까지와는 다른 국회 만들 수 있도록 열심히 뛰고있습니다.
      주변에 종로 유권자 계시면 말씀 부탁드립니다.

+ Recent posts